오늘 친구들과 모임이 있었습니다.

 다른교회에 나가고 있지만, 다들 성가대원들 이라서...

찬양에 관심이 많습니다. 

"우리는 국악 찬양한다!  다음주가 구정이라서..."

"뭐시라...국악 찬양이 다 있어?"

"난 성가대 오래 했지만 국악 찬양은 못해 봤는데..."

"딱이다...좋겠다 !"

다들 부러워 했습니다.

참 복 많은 우리....

정말 기쁜 마음으로 찬양해야 겠당!  하고 다짐했죠!!!

여러  GENRE의 찬양을 선곡해 주시는 지휘자님

감사합니다.

SUNFLOWER